청춘을 갈아넣는 방송 제작 환경 – 수다피플

대책위는 이번 일을 계기로 온라인(http://bit.ly/드라마현장제보)을 통해 드라마 업계 노동 실태에 대한 제보를 받고 있다. 기자회견 후 일주일 동안 106건이 접수되었다. 촬영 담당이 32명, 조연출과 FD가 25명, 조명 담당이 14명 순으로 많았다. 제보를 받으면서 근무시간, 휴일 등 노동환경에 대한 답변도 취합했다. 제보한 이들의 근무시간을 따져보았더니, 하루 평균 노동시간은 19.18시간이고 평균 휴일은 주 0.9일이었다. 김민수 청년유니온 위원장은 “그간 청년 일터에서의 문제점을 많이 접했다고 생각했는데, 방…

from 시사IN http://www.sisain.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29117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