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2명 중 1명, “불법 공유 콘텐츠 이용” by 수다피플

대학생 49%가 토렌트를 비롯한 불법 공유 콘텐츠를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학 생활 앱 에브리타임이 대학생을 대상으로 온라인 콘텐츠 이용 행태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결과를 발표했다. 5월3일부터 10일까지 8일 동안 진행된 이번 설문조사는 에브리타임 대학생 사용자 2397명이 참여했다.

영화와 TV 프로그램을 온라인에서 보는 방법을 묻는 질문에서 833명인 34.8%가 “베××리언즈, 코××봐 등 무료 스트리밍 웹사이트를 통해 시청하고 있다”라고 답했고, 26.7%(641명)는 토렌트를 이용한 다운로드 시청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중복응답을 제거하고 1번과 2번을 선택한 사람이 1176명으로, 전체의 49%다.

googletag.cmd.push(function() { googletag.defineSlot(‘/6357468/0.Mobile_Article_intext_1_300_250’, [300, 250], ‘div-gpt-ad-1468307418602-0’).addService(googletag.pubads());googletag.pubads().collapseEmptyDivs();googletag.pubads().enableSyncRendering();googletag.enableServices();googletag.display(‘div-gpt-ad-1468307418602-0’); });

이어 네이버 N스토어(11.3%, 271명), 위디스크/T디스크(8.1%, 193명), 왓챠플레이(7.9%, 189)가 뒤를 이었다. 티빙과 넷플릭스는 이보다 더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TV 하이라이트 클립을 보는 서비스를 묻는 질문에서는 네이버TV와 유튜브가 각각 1498명과 1482명을 기록하면서 압도적으로 높게 나왔고, 916명이 선택한 페이스북과 191명이 선택한 카카오TV가 뒤를 이었다.

이용 중인 웹툰 서비스는 네이버 웹툰(82.2%, 1970명)이 압도적인 수치를 기록하며 1위를 차지했고 ▲다음 웹툰(34%) ▲레진코믹스(19.9%) ▲카카오페이지(12.8%)가 뒤따랐다.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웹콘텐츠(웹드라마, 웹예능 등)에 대한 질문도 있었다. 선호하는 웹콘텐츠를 묻는 질문에서는 딩고의 세로라이브(25%, 594명)가 1위를 기록했고, 피키캐스트의 ㅇㄱㄹㅇ(이거레알)이 19.5%의 선택을 받아 2위를 차지했다. 이어 스노우의 연애플레이리스트(18.5%), 와이낫의 전지적짝사랑시점(17.5%), 딩고의 이슬라이브(16%), 모비딕의 숏터뷰(10%) 순으로 답변이 많았다.

한편 비용을 지불하고 콘텐츠를 이용하고 있다고 답변한 대학생의 월 평균 지출 금액은 각각 ▲음악 8248원 ▲웹툰 7495원 ▲영화/TV 6850원 순으로 나타났다.

설문조사를 진행한 에브리타임 측은 “대학생의 71.7%가 음악 서비스에 비용을 지출하며 유료로 사용하고 있는 반면, 웹툰과 영화/TV 콘텐츠에 대한 유료 이용자 비율은 적었다”라며 “특히 비공식 경로를 통한 사설 공유 콘텐츠의 비중이 압도적으로 높은 영화/TV 분야는 소비자에 대한 깊은 분석을 해야할 것 같다”라고 분석했다.

from Bloter.net http://www.bloter.net/archives/279996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