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이유미 단독범행’ 잠정 결론…여론조사는 ‘당 관계자 개입했을 것’ 71% – 수다피플

     국민의당에서 불거져 나온 이른바 ‘문준용 의혹 조작 사건’과 관련, 70%가 넘는 응답자가 ‘당 관계자의 조직적인 개입이 있었을 것’이라는 의견을 갖고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국민의당이 자체 진상조사를 통해 이유미 씨의 단독범행으로 ‘잠정 결론’을 내린 상황에서 진상조사 결과를 과연 국민들이 얼마나 납득할 수 있을지 궁금해지는 대목이다.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2344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