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자 애인 가난한 애인 – 수다피플

피터 모건과 조지나 사이먼드가 처음 만났을 때, 남자는 51세였다. 여자는 22세. 남자는 약 2000만 파운드(약 300억원)에 달하는 재산을 가진 사업가였고, 여자는 가진 것이 별로 없는 미혼모였다. 여자는 미용사가 되기 위한 교육도 받았고, 댄서로도, 스트리퍼로도 일했지만 결국은 에스코트가 되었다. 에스코트란 시간당 일정액을 받고 출장 나와서 고객이 원하는 서비스를 해주는 사람을 말한다. 여자만 에스코트 일을 하는 것은 아니다. 에스코트가 해주는 서비스란 늘 반드시 그런 건 아니지만 대개는 성적인 경우가 많다. 둘은 20…

from 시사IN http://www.sisain.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29510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