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하는 엄마들’ 국회에 가다 – 수다피플

생후 150일 된 갓난아기부터 할아버지·할머니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한데 모였다. 사회를 맡은 장하나 전 의원(40)이 기자회견을 시작하며 “(기자회견) 첫 참가인 경우 손을 들어보라”고 하자 30여 명 대부분이 손을 올렸다. 6월21일 오전 10시 서울 여의도 국회 앞 비영리단체 ‘정치하는 엄마들’이 첫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들은 칼퇴근법과 보육 추경의 6월 국회 통과를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 제목은 ‘국회야 일 안 하고 뭐 하니’였다. 제각각 유모차를 끌거나 아기 띠를 맨 엄마와 ‘보노보노’ 캐릭터 머리띠를 한 영유아가 국…

from 시사IN http://www.sisain.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29502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