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에 부는 영화 ‘택시운전사’ 열풍…‘5.18 진상규명’ 목소리 높아져 – 수다피플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이를 취재하기 위해 위험을 무릅쓴 독일 언론인 위르겐 힌츠페터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 ‘택시운전사’가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는 가운데 정치권에서도 이 영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최근 ‘전두환 회고록’ 논란이 맞물리면서 제대로 된 5.18 진상규명이 이뤄져야 한다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from 고발뉴스닷컴 – 전체기사 http://www.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2762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